원래 2024년까지였는데?…김건희 여사, 오늘(31일) 정말 과감한 소식 전했다

 

 

원래 2024년까지였는데?…김건희 여사, 오늘(31일) 정말 과감한 소식 전했다

윤석열 대통령 부인 김건희 여사가 결단을 내렸다.

뉴스1-대통령실 관계자 제공

김 여사는 31일 이름을 올렸던 코바나컨텐츠 대표직에서 13년 만에 물러났다고 공식적으로 밝혔다.

코바나컨텐츠 등에 따르면 김 여사는 최근 주주총회를 통해 회사 대표직에서 공식적으로 사임했다. 대표직 사임의 법적 효력은 이날부터 발생했다.

김 여사는 지난 2009년 코바나컨텐츠 설립과 함께 사내이사 겸 대표로 취임해 3년 임기로 4차례 연임했다. 당초 잔여 임기는 2024년 9월까지였으나 그보다 빨리 자리를 내려놨다.

대통령실 제공

앞서 김 여사는 코바나컨텐츠를 통해 윤 대통령 당선 후에도 공익 활동을 이어가는 방안을 검토하려고 했으나 이를 취소한 것으로 전해졌다. 코바나컨텐츠가 그동안 영리사업으로 운영했기 때문에 대통령 가족으로서 결단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.

앞으로 김 여사는 코바나컨텐츠 대표가 아닌 대통령 배우자로서 활동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